로고


전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전시상세정보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AES+F. 길잃은 혼종, 시대를 갈다

  • 상세정보
  • 전시평론
  • 평점·리뷰
  • 관련행사
  • 전시뷰어



전남도립미술관, 하반기 기획전시 개최...이건희 컬렉션 등 볼거리 다양 
■ 오는 9월 1일 시작...이건희 컬렉션, 소전 손재형, AES+F 등 국내외 작품 소개 
    


○ 전남도립미술관이 오는 9월부터 본격적인 하반기 기획전시 개최에 돌입한다.

○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유품 기증으로 이뤄진 <이건희 컬렉션 : 고귀한 시간, 위대한 선물>, 전남미술사 정립을 위한 <한국 서예의 거장 소전 손재형>, 베를린을 주 무대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러시아 출신 아티스트 그룹의 국내 최초 대규모 회고전 <AES+F. 길잃은 혼종, 시대를 갈다>까지 총 3개의 전시가 개최될 예정이다. 

○ 소위 ‘이건희 컬렉션’이라 불리는 전시가 곳곳에서 개최되는 와중에 전남도립미술관도 기증 작품을 토대로 기증 특별전시를 진행한다. <이건희 컬렉션 : 고귀한 시간, 위대한 선물>은 문화재와 미술품에 대한 사랑을 더 많은 사람이 나누길 바랐던 고인의 뜻을 기리고, 기증자의 수집 의의와 기증 철학을 다루는 전시가 될 것이라 전했다. 특히 김환기, 오지호, 천경자 등 전남 출신 거장들의 작품이 다수 포함되어 있어 그들만의 시각으로 해석된 남도의 예술혼을 탐구하여 ‘예향’ 전남의 명맥을 잇는 전시가 될 것이다. 

○ 2021 수묵비엔날레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념하고 전남미술사 정립을 위한 <한국 서예의 거장 소전 손재형> 전시도 이목을 끈다. 진도 출신의 서예가 소전 손재형은 ‘서예’라는 단어를 처음으로 주창하고, 일본으로부터 ‘세한도’를 되찾아온 인물로 유명하다. 전통을 넘어 현대적인 해석으로 세련된 멋을 표출하는 소전 선생의 작품세계를 밀도 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추사 김정희 이후 최고의 서예가라는 칭송을 받는 선생의 삶의 흔적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아카이브 자료도 함께 전시된다. 

○ <AES+F. 길잃은 혼종, 시대를 갈다>는 전남도립미술관의 두 번째 국제전시이다. 4인의 러시안 아티스트 그룹 ‘AES+F’는 2007년 베니스 비엔날레에 출품한 ‘최후의 반란(Last Riot #19)’이 화제가 되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전시는 이들이 펼치는 문명의 미래, 윤리의 종말 등 다가올 미래에 대한 다양한 상상을 자극하는 작품들로 꾸며질 예정이다. 전남도립미술관은 현재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아티스트를 소개하는 전시를 통해 동시대 미술사 흐름을 추적하고 국제적인 미술관으로서의 위상을 정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이지호 관장은 “일찍부터 하반기 전시와 관련하여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다양한 주제와 국내외 미술사 흐름을 총망라한 전시를 준비했다”는 말과 함께  “문화 생활이 주는 기쁨과 만족을 누리시길 바란다”며 다가올 전시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 ‘이건희 컬렉션’과 ‘소전 손재형’ 전시는 9월 1일, ‘AES+F’ 전시는 9월 3일부터 관람할 수 있다. 관람 가능 시각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매주 마지막 주 수요일은 ‘문화가 있는 날’로 오후 9시까지 연장 개관한다.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