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컬럼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연재컬럼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34)한국아트아카이브협회 Korean Arts Archive Association _ 7월 활동소식

편집부


강연 중인 최열 미술평론가



본 협회(회장 김달진)는 지난 7월 2일,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지원으로 진행 중인 릴레이강연 ‘밖으로 나선 아트아카이브’의 2차 강연으로 최열 미술평론가를 강연자로 모시고 ‘아트아카이브와 작가연구’ 강연 프로그램을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에서 진행했다. 


강연은 1부와 2부로 나뉘어져, 1부에서는 작가연구를 위해서는 ‘시대→생애→작품→평가’의 흐름으로, 작가를 둘러싼 시대와 사회부터 개인적 삶까지 세밀한 관찰이 필요함을 언급하였다. 또한 이러한 작가연구를 위한 기초자료인 문헌연구의 경우, 성호 이익(星湖 李瀷, 1681-1763)의 ‘스승을 섬기는데 의문을 숨길 수 없다’(사사무은:事師無隱) 정신에 기반을 두어 배움의 자세에서 의문하고 끊임없이 질문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했다. 이외에도 실사구시(實事求是) 등을 언급하며 연구에 있어서도 현상보다는 존재자체에 집중해야함을 강조하며 문헌비판 방법론에 대해 설명하였다. 


이후 휴식시간을 가지고 2부로 이중섭과 그의 작품세계에 대해 고증을 통해 이루어진 연구 내용발표를 이어갔다. 경성제국대학교 학적부, 정신병원에서 미술치료를 받은 그림, 당시 언론보도, 공모전출품기록 등의 자료들을 통해 ‘신화화된’ 이중섭이 아닌 실제의 이중섭에 다가가고자한 연구자의 열의를 느낄 수 있는 부분이었다.


강연에는 50여 명이 참석하여, 강연예정 종료시간인 8시를 훌쩍 넘긴 9시까지 통념을 무너뜨리는 자료가 다른 한편으로는 성숙한 연구성과를 가져와 한 층 더 작가생애와 그의 작품세계를 풍성하게 만든다는 것을 확인했다. 릴레이강연 3차는 8월 20일, 김달진미술자료박물관에서 <아트아카이브와 공연기획>으로 성기숙 춤자료관 연낙재 관장이 강연을 이어간다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