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도서

 


  • 트위터
  • 인스타그램1604
  • 서울아트가이드 디.에디션

단행본

인쇄 스크랩 URL 트위터 페이스북 목록

국민화가를 찾아 떠나는 세계 여행 : 명화에 담긴 역사와 문화, 예술 이야기

  • 청구기호609/이34ㄱ;2019
  • 저자명이명옥 지음
  • 출판사시공아트
  • 출판년도2019년 7월
  • ISBN9788952736246
  • 가격18,000원

상세정보

자국에서 사랑받고 대표할만한 18개국 미술가 23명의 삶과 예술 세계에서 그 나라의 독특한 역사와 문화를 읽고, 여행으로도 예술에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적었다. 미술관장이기도 한 저자가 작품이 소장된 미술관과 생가를 찾아가 국보급 작품이 탄생한 시대적 배경과 사회적 환경을 들여다보고 간접경험을 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책소개

전 세계 국민화가를 만나는 특별한 예술 인문 기행

각 나라의 국민화가를 만나는 것은 그곳의 역사와 문화, 예술을 만나는 것과 같다

한국 문화•예술계의 뛰어난 기획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 늘 새로운 시선을 지닌 전시로 호평을 받는 사비나미술관의 이명옥 관장이 신작 『국민화가를 찾아 떠나는 세계 여행』을 내놓았다. 새롭고 독특한 콘셉트의 예술 여행을 권장하는 이 책은 네덜란드의 렘브란트와 반 고흐, 독일의 알브레히트 뒤러, 노르웨이의 에드바르 뭉크, 오스트리아의 클림트, 이탈리아의 레오나르도 다 빈치, 멕시코의 프리다 칼로, 벨기에의 마그리트, 한국의 백남준 등 각 나라를 대표하는 23명의 예술가들을 통해 그 나라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도록 도와주고, 자연스럽게 각 나라를 여행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예술가와 관련된 장소를 안내한다. 예술을 통해 새로운 세상을 만나는 교양서로서의 역할을 하는 책이다.


이 시대의 그림 스토리텔러 이명옥 관장과 함께하는 매혹적인 여행안내서

남들과 똑같은 여행은 재미가 없다고 느끼거나 낯선 여행지에서 예술을 즐기고 싶은 이들, 혹은 책으로 다른 세상을 만나고 싶은 이들에게 추천하는 책이다. 여행은 새로운 세상을 만나는 하나의 통로다. 여행의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이 책은 예술을 택했다. 예술은 만들어진 시대의 분위기와 문화를 담고 있어 한 시대를 이해하는 좋은 수단이 될 수 있다. 더구나 그 나라를 대표하는 국민화가라면 해당 지역의 역사와 문화에 가장 접근하기 쉬운 통로다.

이 책에 등장하는 예술가들은 우리가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이들이다. 렘브란트는 네덜란드의 국민화가다. 네덜란드가 전성기를 누리던 17세기 황금시대에 렘브란트는 가장 활발히 활동했다. 그의 그림에는 당시의 시민들이 가진 자유와 권리가 녹아들어 있다. 네덜란드에서는 그의 이름을 딴 광장과 동상도 볼 수 있다. 

영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화가는 윌리엄 터너다. 그는 영국 역사상 가장 찬란했던 대영 제국의 번영과 영광을 상징한다. 영국의 미술관 테이트 브리튼이 해마다 수여하는 최고 권위의 현대 미술상 이름은 ‘터너상’이다. 게다가 2020년부터 영국에서 통용될 예정인 20파운드 지폐에 터너의 자화상과 그의 대표작 '해체를 위해 예인되는 전함 테메레르'가 실린다고 하니 그가 영국의 국민화가라는 점은 부인할 수 없다. 

어느 나라나 본인들이 가장 빛났던 시대를 화폭에 담아 전해 주는 예술가들을 좋아한다. 하지만 국민화가의 조건이 그것만은 아니다. 시대의 모습을 고유의 시각으로 재해석하여 아무리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가치를 담아야 국민화가라는 호칭을 받을 수 있고, 그렇게 까다롭게 선택된 예술가들이 이 책에 담겼다. 세계 어디를 가더라도 예술은 존재하고, 그 나라를 대표하는 예술가를 만난다면 그 나라의 역사와 문화를 만나는 것과 같다. 


그림과 함께 세계 속으로 

『국민화가를 찾아 떠나는 세계 여행』에 등장하는 18개국 예술가 23명의 삶과 예술 세계의 공통점은 각 나라의 독특한 역사와 문화를 상징한다는 것이다. 일반적으로 빈센트 반 고흐는 프랑스 남부의 밝은 햇빛을 담은 강렬한 노란색의 그림들로 유명하지만, 그가 네덜란드 누에넨에서 그린 '감자 먹는 사람들'이 없었다면 노란색의 강렬함도 등장하지 못했을 것이다. 더구나 그의 작품을 가장 많이 소장하고 있는 곳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반 고흐 미술관이다. 

스페인이 전 세계에 자랑하는 화가 프란시스코 고야의 그림에는 19세기 스페인의 혼란스러웠던 역사적 상황이 그대로 드러난다. 스페인에서 우표로도 만들어진 고야의 대표작 '1808년 5월 3일'은 스페인을 침략한 나폴레옹의 프랑스 군대가 무자비하게 스페인 민중을 학살하는 장면을 담고 있다. 이 그림은 스페인 국민들에게 자유주의 정신과 애국심의 상징으로 자리 잡았다. 더불어 스페인의 대표적인 미술관인 프라도 미술관 앞에는 고야의 동상이 세워져 있다. 

그림 한 장마다 그 나라의 역사가 숨쉬고 이야기가 가득 담겨 있다. 한 예술가의 이야기가 끝날 때마다 등장하는「꼭 둘러볼 곳!」 코너에는 그 예술가와 관련된 장소들이 나온다. 여행자들이 잊지 않고 찾아갈 수 있도록 추천하는 곳이다. 마지막으로 각 이야기에서 알아야 하는 용어가 「알고 넘어가기!」 코너에 소개된다. 어려운 예술 용어들이 설명되어 있어 이해를 돕는다. 


책 한 권으로 세계 여행을, 그것도 페이지마다 가득한 그림들과 함께 여행을 즐길 수 있는 『국민화가를 찾아 떠나는 세계 여행』은 색다른 여행법을 찾는 독자들과 세계의 역사와 문화를 또 다른 방식으로 보기 원하는 독자들 모두에게 흥미로운 책이 될 것이다.


지은이 | 이명옥

한국 문화•예술계의 뛰어난 기획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로, 현재 사비나 미술관장이다. 

대표 저서로는 『명화 속 신기한 수학 이야기』(2005년 문화관광부 우수교양도서), 『명화 속 흥미로운 과학 이야기』(2006년 대한민국 과학문화상, 2006년 과학기술부 인증 우수과학도서), 『명화 경제 토크』(2007년 한국간행물윤리위원회 청소년 권장 도서), 『천재성을 깨워주는 명화 이야기』(2005년 청소년 권장 도서), 『팜므 파탈』(한국문화번역원 선정 ‘2005년 한국의 책 96’, 일본 사쿠힌사에서 『妖婦』로 번역 출간), 『그림 읽는 CEO』(네이버 선정 ‘오늘의 책’), 『나는 오늘 고흐의 구두를 신는다』(한국출판문화진흥재단 선정 ‘2009 올해의 청소년도서’), 『학교에서 배웠지만 잘 몰랐던 미술』(국립중앙도서관 선정 ‘2014년 이달의 책’), 『시를 좋아하세요...』(2017년 문화체육관광부 세종도서) 등이 있다. 



목차

들어가며


1장 네덜란드 국민화가: 렘브란트 판 레인_ 네덜란드 황금시대를 빛낸 자화상의 아버지

2장 네덜란드 국민화가: 빈센트 반 고흐_ 세계 미술의 전설이 된 영혼의 화가

3장 프랑스 국민화가: 장 프랑수아 밀레_ 농촌 현실을 그린 위대한 농민 화가

4장 프랑스 국민화가: 클로드 모네_ 근대 시민 사회 변화상을 그린 인상주의 대가

5장 영국 국민화가: 윌리엄 터너_ 대영 제국의 영광을 그린 풍경화의 거장

6장 영국 국민화가: 데이비드 호크니_ 현존하는 가장 영향력 있는 현대 미술가

7장 독일 국민화가: 알브레히트 뒤러_ 북유럽 르네상스를 꽃피운 독일 미술의 아버지

8장 오스트리아 국민화가: 구스타프 클림트_ 빈의 황금기를 이끈 분리파의 거장

9장 벨기에 국민화가: 르네 마그리트_ 역발상의 대가

10장 스페인 국민화가: 프란시스코 고야_ 스페인의 애국심을 일깨운 전쟁화의 대가

11장 스페인 국민화가: 파블로 피카소_ 스페인이 배출한 현대 미술의 황제

12장 이탈리아 국민화가: 레오나르도 다 빈치_ 이탈리아 르네상스를 대표하는 천재 예술가

13장 바티칸 시국 국민화가: 미켈란젤로 부오나로티_ 바티칸을 명작의 산실로 만든 종교화의 거장

14장 스위스 국민화가: 파울 클레_ 미술과 음악을 융합한 현대 추상화의 선구자

15장 체코 국민화가: 알폰스 무하_ 체코 스타일의 미술을 창조한 아르 누보 거장

16장 노르웨이 국민화가: 에드바르 뭉크_ 현대인의 불안을 최초로 그린 표현주의 화가

17장 핀란드 국민화가: 토베 얀손_ 핀란드의 정체성을 그린 무민의 어머니

18장 멕시코 국민화가: 프리다 칼로_ 멕시코의 문화 영웅

19장 미국 국민화가: 에드워드 호퍼_ 미국식 화풍을 개발한 가장 미국적인 화가

20장 러시아 국민화가: 일리야 레핀_ 러시아 민중의 역사를 그림으로 쓴 화가

21장 러시아 국민화가: 바실리 칸딘스키_ 러시아 최초의 국위 선양 화가

22장 일본 국민화가: 가츠시카 호쿠사이_ 일본 문화의 상징

23장 한국 국민작가: 백남준_ 한류의 원조


도판 출처



하단 정보

FAMILY SITE

03015 서울 종로구 홍지문1길 4 (홍지동44) 김달진미술연구소 T +82.2.730.6214 F +82.2.730.9218